검색

신세계사이먼, 2023년 말까지 경북 경산시에 '프리미엄 아울렛' 짓는다

경산시 하양읍 경산지식산업지구 안 17만5200㎡ 규모의 부지에 조성...약 1200억 원 투자

- 작게+ 크게

박만철
기사입력 2020-09-04

▲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사진=신세계사이먼  © 소방뉴스

 

신세계사이먼은 경상북도 경산시에 프리미업 아울렛 사업 추진으로 오늘(4일) 경산시청에서 경상북도, 경산시 등과 함께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 부지는 경부고속도로 경산IC, 익산포항고속도로 청통와촌IC와 인접한 지역으로 주요 상권인 대구 및 경북 주요도시에서 40분 거리에 위치해 관광객들이 방문하기 쉽다.

 

신세계사이먼은 이번 협약에 따라 2023년 말까지 경북 경산시 하양읍 경산지식산업지구 안에 있는 17만5200㎡ 규모의 부지에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약 1200억 원을 투자한다.

 

조창현 신세계사이먼 대표는 “국내 프리미엄 아울렛 시장을 선도해 온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이 대구와 경북 지역의 최고 랜드마크가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사이먼은 신세계그룹과 미국 최대 부동산 개발회사인 사이먼 프라퍼티 그룹이 합작해 설립한 회사다. 신세계사이먼은 경기도 여주, 파주, 시흥과 부산에서 프리미엄 아울렛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소방뉴스,윤영희,신세계사이먼,경산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소방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