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안소방서, 관내 항구에 공용소화기함 설치

가력항, 격포항 등 7항에 11개 공용소화기함 설치

- 작게+ 크게

윤영희
기사입력 2020-12-17

 

▲ 사진=부안소방서 제공  © 소방뉴스

 

부안소방서(서장 구창덕)는 최근 격포항에서 선박화재 발생, 사상자가 발생하는 등 각종 선박화재가 급증하는 가운데 관내 항구에 공용소화기함을 설치키로 했다.

 

부안소방서는 부안군청 해양수산과와 협의해 가력항, 격포항 등 7항에 11개 공용소화기함과 추후 소화전 또는 비상소화장치를 설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소화기함 위치, 소화기 사용법 배우기 등 지역주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직접 참여하면서 알아갈 수 있도록 홍보도 병행한다.

 

공용소화기함은 통로가 협소하거나 초기도착이 어려운 곳에 설치, 어느 누구나 화재 초기 신속한 대응을 통해 소방차 1대 이상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설치하는 시설이다.

 

부안소방서 구창덕 서장은 "선박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소방훈련 및 교육을 실시해 선박화재로부터 안전한 부안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추후 장단점을 분석 후 관내에 취약지구를 선정해 공용소화기함을 추가로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소방뉴스,윤영희,부안소방서,공용소화기함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소방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