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순천시 금곡동의 한 주택서 불...70대 여성 발목에 2도 화상 입어

20여분 만에 진화...전기적 요인 추정

- 작게+ 크게

김진형
기사입력 2021-01-29

▲ 28일 밤 9시 43분쯤 순천시 금곡동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A(78·여)씨가 발목에 2도 화상을 입고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사진=순천소방서 제공  © 소방뉴스

 

오늘(29일) 순천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밤 9시 43분쯤 순천시 금곡동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A(78·여)씨가 발목에 2도 화상을 입고 주택 45㎡등이 타 소방서 추산 14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순천소방서 관계자는 "날씨가 추워지면서 난방용품과 관련한 화재 우려가 높다"며 "전기를 쓰는 난방용품은 사용한 다음 반드시 전원을 꺼야한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소방뉴스,김진형,순천소방서,화재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소방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