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 잠실사무서에서 민원인의 흉기 난동 후 극단적 선택

- 작게+ 크게

박만철
기사입력 2021-02-03

▲ 사진=연합뉴스  © 소방뉴스

 

 오늘(3일) 오후 5시께 서울 잠실세무서에서 민원인이 흉기를 휘둘러 3명이 부상을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은 흉기 난동을 부린 후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되는 과정에서 A씨는 결국 숨을 거뒀다.

 

화를 입은 3명은 생명이 위독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관계자에 따르면 신고는 한 민원인이 직원들을 위협하고 있다는 내용으로 접수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소방뉴스,박만철,서울,흉기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소방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