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원 정선군 북평면서 발생한 산불...3시간 만에 진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지 위한 철책 작업 과정에서 불꽃 튀어 산불 발생

- 작게+ 크게

김진형
기사입력 2021-02-05

 

▲ 5일 강원 정선군 북평면 장열리에서 발생한 산불로 헬기 12대와 진화인력 156명, 진화차 14대를 투입해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산림청 제공  © 소방뉴스

 

오늘(5일) 오후 2시 19분께 강원 정선군 북평면 장열리에서 난 산불이 3시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1ha(1만㎡) 미만의 국유림이 탄 것으로 추정됐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산림당국은 소방, 경찰 등과 함께 진화헬기 12대와 진화인력 156명, 진화차 14대를 투입해 5시 20분께 큰 불길을 잡고 남을 불씨를 끄고 있다.

 

불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지를 위한 철책 작업 과정에서 불꽃이 튀면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산림당국은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조사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소방뉴스,김진형,강원도,산불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소방뉴스. All rights reserved.